거울아 거울아,내 눈썹 못 봤니

2007.12.13 01:03

정연 박

조회 수2152

얼굴은 잘 생겼는데 왠지 밋밋한 인상이 있다. 성품은 착한데 첫인상이 사나워 보이는 사람도 있다. 대부분 눈썹 모양이나 숱이 원인이다. 사람의 인상을 좌우하는 요인 중에서 눈썹이 차지하는 영향력을 인정하는 공감대 속에서 최근엔 문신이나 눈썹성형에 대한 관심이 부쩍 많아지고 있다. 처음 봤을 때 호감을 주는 인상을 갖고 싶은 것은 누구에게나 똑같은 바램이기 때문. 눈썹의 생과 사, 그리고 미적 욕망에 대해 이야기를 해 본다.
맨 위에서 전체를 좌우한다
신체 건강한 보통 사람들은 약 200여 개의 눈썹을 소유하고 있다. 일반적으로 여자보다는 남자가 더 많은 수의 눈썹을 갖고 있다. 길이는 평균 약 1cm로, 머리의 가르마처럼 눈썹 특유의 털이 흐르는 방향과 각도를 지니고 있다. 눈썹은 보통 3∼5개월 동안 성장, 유지되다가 탈락되는 순환을 한다. 원래 눈썹은 이마의 땀이 눈으로 흘러들어 가는 것을 막아 눈을 보호하는 역사적인 사명(?)을 갖고 있지만, 미적인 기능 또한 만만치 않게 중요하다. 양미간이 좁으면 답답해 보이고 넓으면 얼굴이 퍼져 보이며, 눈썹 끝이 올라가면 인상이 고약해 보이고 눈썹 끝이 처지면 부드러운 인상을 주는 대신 나이 들어 보이는 얼굴이 되기 쉽다. 또 눈썹이 옅으면 전체적으로 얼굴윤곽이 흐릿해 보이기도 한다.

[Tip 눈썹은 왜 머리카락처럼 길게 안 자랄까?]
머리카락은 생장기가 보통 3년이 넘기 때문에 길게 자랄 수 있다. 하지만 눈썹은 생장기가 기껏해야 4∼8주에 불과해서 길게 자라지 못하고 빠지므로 그만큼 짧다. 따라서 머리카락을 눈썹에 이식하면 길게 자라기 때문에 보통 일주일에 한번씩 다듬어 주어야 하는 번거로움이 있다. 하지만 1cm 이상 자랐을 때 자르지 말고 계속 빼주면 점점 가늘고 짧아져 눈썹과 비슷해진다.

어디로 튈지 모르는 것? 침, 개구리, 그리고 눈썹 자라는 방향
눈썹의 털이 돋아난 방향을 보면 어느 한곳으로만 쏠리지 않고 다양하다는 사실을 알 수 있다. 콧등 부근인 안쪽에서는 직각으로 돋아나서 위쪽 바깥방향으로 자라며, 중간 2/3 부위에서는 비스듬하게 위쪽 바깥방향으로 돋아나 있다. 한편 외측부위에서는 아래쪽 방향으로 자라나 있다. 즉 눈썹이 자라는 방향은 각양각색이어서 가늠하기가 쉽지 않다.따라서 눈썹을 그릴 때나 다듬을 때, 또는 문신을 하거나 성형수술을 할 때 모두 눈썹의 결을 잘 따라야 한다는 것은 제일 먼저 염두에 둬야 할 원칙.

함부로 건드리지마, 다쳐!
대체적으로 여성들은 남성에 비해서 빈약한 눈썹에 스트레스를 덜 받는 편이다. 화장으로 완벽하게 커버할 수 있기 때문이다. 하지만 매일 그리고 다듬는 것이 번거로워서,또는 화장을 지우고 난 뒤의 그 어색한 얼굴을 남들에게 보이기 싫어서 눈썹 성형을 원하는 여성들이 많다. 하지만 이렇게 단순히 미용적인 이유만으로 선뜻 눈썹 성형을 하기엔 감당해야 할 단점이나 부작용이 너무 크다.

한 올 한 올 심는다
대머리에 머리카락을 심듯 없는 눈썹도 심는다. 과거에는 피판술, 판이식, 펀치이식 등이 많이 사용됐으나 최근엔 자신의 머리카락을 이용해서 하나 하나씩 이식하는 미세형 눈썹이식이 가장 효과적이다. 보통 한번에 300개 정도를 이식하는데 생존율은 90%이상이다. 수술은 부분마취로 2시간 정도 소요된다.그러나 이 수술에 있어서 간과해서는 안 될 사실은 결과가 생각보다 그렇게 자연스럽지 않다는 것이다. 이유는 바로 눈썹에 있다. 눈썹의 형태를 자세히 보면 아름다운 달팽이 문양으로 자연스런 흐름이 있음을 발견할 수 있다. 이 흐름을 흐트러지지 않게 심어 주는 게 무엇보다 중요한데 이를 위해서는 고도의 정교한 기술이 필요하다. 또한 성별, 얼굴형과 개인의 선호도에 맞춰 눈썹 모양을 만들어야 하는데 이것 또한 쉽지 않다. 한편 옅은 눈썹이라도 원래 있던 것과 새로 이식한 것이 차이가 나서더욱 어색하게 보일 수 있고 이식한 머리카락이 너무 빨리 자라기 때문에 늘 관리해 주어야 한다는 불편함도따르게 된다.따라서 단순히 눈썹 숱이 좀 적다고 이런 수술을 받는 사람은 드물고, 정말 어쩔 수 없는 경우, 즉 화상이나 교통사고 등의 외상을 당해 모근이 상한 경우, 미용을 위해 눈썹을 뽑았는데 뿌리까지 다 뽑아버려서 더 이상 눈썹이 나지 않는 경우, 그리고 잘못된 눈썹 문신을 레이저로 지우기 위한 경우에 수술을 시도하게 된다.

똑같은 눈썹은 정말 싫어!
문신은 다른 방법보다 비교적 간단하고 비용도 적게 들기 때문에 많은 사람들이 선호하고 있는데, 대부분 이를 후회하고 다시 문신제거 클리닉을 찾는 경우가 많다. 처음 문신을 했을 당시에는 예뻐 보일지 모르지만, 점점 시간이 흐르고 나이가 들면서 눈썹이 아래로 쳐지게 되기 때문. 또한 눈썹 문신을 해 버리면 편할지는 모르지만 유행에 따라 변하는 눈썹화장의 즐거움도 없이항상 똑같은 눈썹을 달고 살아야 하니 잘못하면 보기에도 섬뜩하거나 우스꽝스런 모양이 될 수도 있다는 것을 알아야 한다. 따라서 문신은 신중히 결정해야만 하고, 꼭 해야 한다면 개개인에게 맞는 눈썹 모양을 보다 안전하게 책임질 수 있는 전문가와 상담해야 한다.

부실한 털을 강하게
약물로 약한 모근을 강하게 만드는 방법도 있다. 보통 대머리 환자들에게 적용하는 것인데, 몇 개 안 남은 약한 머리카락에다가 모근을 강하게 만드는 약을 발라서 머리카락을 굵고 튼튼하게 만들면 숱은 별로 없어도 머리가 좀 있어 보이게 만드는 방법이다.

박테리아의 신화
나이가 들면서 눈 주위의 근육은 눈썹을 점점 아래로 끌어내리는 경향이 있어 눈썹이 축 처지게 된다. 이런 현상은 30∼40대까지 별 표시는 안 나지만 서서히 진행되다가 50대에 이르면 점점 뚜렷해진다. 눈썹이 처지면 자기 의사와는 무관하게 전체적인 인상이 화가 나 보이거나 피곤하거나 슬퍼 보이게 한다.하지만 길은 있다. 박테리아에서 추출한 단백질인 보톡스(Botox)가 처진 눈썹과 주름살을 동시에해결할 수 있기 때문. 눈썹을 끌어내리는 근육을 약화시켜 결과적으로 눈썹을 위로 올려주는 것으로, 미국 얼굴성형외과학회(American Academy of Facial Plastic Surgery)의 국제 심포지움에서 최근 보고된 결과에 따르면, 22명의 환자에게 보톡스를 주입한 후 4개월 동안 조사했는데 이들의 눈썹이 평균 1/5인치 올라갔다. 보톡스 주입법은 전통적인 외과적 수술과는 달리 부작용이 거의 없고 진통제 없이 단 5분만에 치료가 끝나며 회복에 시간이 걸리지도 않는다. 하지만 이것이 처진 눈썹에 대한 완벽한 복원술이라고는 할 수 없다. 다른 외과 수술은 보통 10년에서 20년동안 유지될 수 있지만보톡스 주입은 약 3개월에서 6개월 정도만 지속된다는 단점이 있다.

남이 모르는 눈의 속사정
속눈썹은 눈 위와 아래를 두르고 있는 보호용 테두리. 다른 털과 마찬가지로 휴지기와 성장기를 반복하지만 머리와 눈썹은 희더라도 속눈썹은 절대 희지 않는다는 특성이 있다. 눈썹과 마찬가지로 보통 3∼5개월 동안 성장, 유지되다가 탈락되는 순환을 한다. 보통 한쪽 눈의 속눈썹 숫자는 눈썹과 비슷한 약 200여 개 정도.속눈썹은 2∼3열로 나란히 있는 얇은 눈꺼풀에 붙어있다. 가끔씩 속눈썹이 눈을 찔러 늘 눈이 충혈되고 아프다고 호소하는 사람들이 종종 있는데, 이 경우엔 눈썹이 열을 지어나지 않고 자기 멋대로 자라서 눈썹을찌르는 것으로 ‘첩모난생’이라고 한다. 또 다른 원인으로는 눈꺼풀의 방향 자체가 안쪽으로 말려 들어가서 눈썹이 눈을 자극하는 ‘안검내반증’이 있다. 이런 경우 수술적인 방법으로 교정을 해주는데 안검내반증의 경우는 수술로 잘 교정이 되지만 첩모난생의 경우는 완전히 교정이 되지 않는 경우도 있습니다. 흔치는 않지만 속눈썹 이식수술을 했다는 사람들도 있는데, 이 수술은 안전성이나 결과의 만족도가 확실하게 된 수술은 아니다. 머리카락을 심는 것이기 때문에 눈 안쪽에서 금방 자라나는 문제도 있고 또 수술 후에는 마스카라 같은 화장을 꼭 해줘야 자연스럽기 때문에 더욱 번거롭다.

위치만 바꿔도 인상이 핀다
눈썹의 위치를 조정하는 방법은 보통 두가지로 나뉘는데, 하나는 눈썹 위 또는 아래를 절제하는 수술이고 다른 하나는 원하는 위치에 모발 이식을 해주는 방법이다.눈썹 가운데가 많이 처지고 눈꼬리가 위로 올라가면 인상이 사나워 보일 수 있다. 이 경우는 눈꺼풀의 외측을 절개하거나 쌍꺼풀 수술 등을 할 때 외안각인대을 부착 부위로부터 절단하여아래쪽에 다시 고정하여 줌으로써 부드러운 눈매를 얻을 수 있다. 또 머리 속의 작은 절개를 통해내시경을 사용해서 처진 가운데 부분을 올려주면 된다.

눈과 눈썹사이
안검하수증이 있을 땐 눈을 제대로 뜨기가 어려워 눈과 눈썹 사이가 넓어 보일 수 있다. 이땐 수술로 교정하는 수밖에 없다. 그렇지 않고 정상적으로 이 부위가 넓어 전체 인상에 영향을 미치는 경우엔 쌍꺼풀 수술을 고려해보는 것이 좋다. 눈썹 밑의 피부를 절개하는 수술도 있지만 넓은 면을 꼭 줄여야 상책이 아니라 좁아 보이게 만드는 것이 더 자연스럽고 효과적이기 때문.

눈썹에 관한 속설
눈썹을 밀면 숱이 많아진다? 눈썹은 자라나는 속도가 매우 늦다. 그래서 눈썹을 다 밀고 나면 다시 원래 모양을 회복하는데 아주 오랜 기간이 필요하다. 따라서 더 많은 숱을 위해 눈썹을 다 밀어 버리는 것은 어리석은 일.발모제를 바르면 눈썹이 난다? 원래 없는 털을 생기게 하는 발모제는 사실상 확인된 것이 없다. 단, 미약하나마 조금이라도 모근이 남아있는 털을 강하게 만들 수는 있다.하지만 눈썹은 다른 부위의 털보다 활동적이지 않고 성장하는 속도가 느리기 때문에 발모제로효과를 본다고 해도 굉장히 미미할 것으로 보인다.

눈썹 정리, 이렇게 하세요!
먼저 눈썹의 지저분한 털을 정리해주는데, 족집게로 눈썹을 뽑으면 피부에 자극을 주게 되고 그것이 오래 반복되면 눈두덩이 처지는 원인이 된다. 또한 잘못하다가 뿌리까지 완전히 뽑아버려서 더 이상 눈썹이 나지 않을 수도 있으므로 눈썹 정리는 가능한 눈썹가위를 사용하는 것이 좋다. 눈썹 가위는 트리마와 커터, 두 종류가 있는데 트리마는 눈썹 모양을 정리할 때 사용하는 곡선 모양의 가위로 지저분한 털을 부드럽게 정리해 준다. 커터는 눈썹 숱을 정리하거나 눈썹 길이를조정하기에 적당한 가위다. 눈썹 주변에 지저분하게 나있는 잔털은 너무 짧아서 가위로 잘라낼 수가 없기때문에 이때는 핀셋을 사용하면 좋다.앞머리 부분에 눈썹이 몰려서 난 경우에는 인상이 너무 강해 보이므로 길이를 잘라줘야 하는데, 아이래시 브러시(눈썹 전용 빗)로 눈썹을 위에서 아래로 빗어 바깥쪽으로 나온 부분을 잘라주면 된다.

도움말 / 박흥식 이화의료원 동대문병원 성형외과 전문의

51 비만, 딱딱한 내 허벅지 악성지방일까?
  • 작성자 : 정연 박
  • 작성일 : 2008.01.07
  • 조회수 : 1943
정연 박 2008.01.07 1943
50 피부, 마음껏 웃어라 주름과는 상관없다
  • 작성자 : 정연 박
  • 작성일 : 2008.01.07
  • 조회수 : 1440
정연 박 2008.01.07 1440
49 겨울철에는 어떤 음식을 먹는 것이 좋을까
  • 작성자 : 정연 박
  • 작성일 : 2007.12.13
  • 조회수 : 1398
정연 박 2007.12.13 1398
48 삶에 얽힌 성 이야기
  • 작성자 : 정연 박
  • 작성일 : 2007.12.13
  • 조회수 : 1686
정연 박 2007.12.13 1686
47 여드름, 이제 편견은 벗어라
  • 작성자 : 정연 박
  • 작성일 : 2007.12.13
  • 조회수 : 1960
정연 박 2007.12.13 1960
46 섹시함과 건강, 두 마리 토끼를 잡다
  • 작성자 : 정연 박
  • 작성일 : 2007.12.13
  • 조회수 : 2144
정연 박 2007.12.13 2144
현재글 입니다. 거울아 거울아,내 눈썹 못 봤니
  • 작성자 : 정연 박
  • 작성일 : 2007.12.13
  • 조회수 : 2152
정연 박 2007.12.13 2152
44 간질환의 식사요법
  • 작성자 : 정연 박
  • 작성일 : 2007.12.13
  • 조회수 : 1276
정연 박 2007.12.13 1276
43 갱년기는 병이다
  • 작성자 : 정연 박
  • 작성일 : 2007.12.13
  • 조회수 : 2375
정연 박 2007.12.13 2375
42 대중 목욕탕이 두려운 사람들
  • 작성자 : 정연 박
  • 작성일 : 2007.12.13
  • 조회수 : 1355
정연 박 2007.12.13 1355
41 성에 관한 이런저런 속설들
  • 작성자 : 정연 박
  • 작성일 : 2007.12.13
  • 조회수 : 2199
정연 박 2007.12.13 2199
40 병을 고치는 오르가즘
  • 작성자 : 정연 박
  • 작성일 : 2007.10.25
  • 조회수 : 1704
정연 박 2007.10.25 1704
39 질분비물 종류 및 질에 관한 성병
  • 작성자 : 정연 박
  • 작성일 : 2007.10.25
  • 조회수 : 3770
정연 박 2007.10.25 3770
38 여성의 성감대〈음핵〉
  • 작성자 : 정연 박
  • 작성일 : 2007.10.25
  • 조회수 : 1777
정연 박 2007.10.25 1777
37 자궁내막증
  • 작성자 : 정연 박
  • 작성일 : 2007.10.25
  • 조회수 : 1835
정연 박 2007.10.25 1835